PC통신 병목현상 풀린다…연내 고속회선 2만회선 설치

입력 1997-03-07 19:56수정 2009-09-27 03: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승환기자] PC통신 병목현상이 풀릴 전망이다. 한국통신은 4월부터 시작되는 「PC통신요금 야간정액제」에 맞춰 이달말까지 PC통신용 회선 2천6백여개를 늘리기로 했다. 또 8월말까지는 4만여 회선을 추가해 PC통신의 정체를 없앨 계획이다. 접속속도를 높이기 위해 연말까지 2만8천8백이상의 고속회선 2만회선도 추가로 설치한다. PC통신용 회선은 「014△△」의 번호를 갖고 있는 데이터 전용망으로 일반 전화선보다 요금이 싸 PC통신 사용자들이 주로 써왔다. PC통신요금 야간정액제는 PC통신 요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밤11시부터 오전 8시까지는 사용량에 관계없이 월2만원의 요금을 받는 제도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