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美 7일 준고위급회담…연락사무소 개설등 논의

입력 1997-03-06 19:56수정 2009-09-27 03:1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뉴욕〓이규민·워싱턴〓이재호특파원】 미국과 북한은 4자회담 설명회에 이어 7일 뉴욕에서 준고위급회담을 갖고 상호 연락사무소 개설 문제를 비롯한 양국간 현안을 폭넓게 논의한다. 설명회에 참석했던 찰스 카트만 미국무부동아태담당차관보대행과 金桂寬(김계관)북한외교부부부장이 이끄는 대표단이 그대로 참석하는 이번 회담은 향후 北―美(북―미)관계의 진전 속도와 방향을 가늠해볼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