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꿈나무 사랑보험」판매 돌풍

입력 1997-03-06 16:45수정 2009-09-27 03: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생명이 내놓은 어린이 전용보험인 ‘꿈나무 사랑보험’이 시판 열흘만에 18만3천여건이 팔려 역대 보험상품중 단기간내 최고의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6일 “3∼14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지난달 17일 내놓은 꿈나무 사랑보험이 10일만에 18만3천여건이 팔려 2월중 전체 개인보험 판매건수의 50.8%를 차지했다”며 “이 연령층이 전체 인구의 18%를 차지하는 큰 시장인 만큼 판매호조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 상품은 3∼14세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재해와 질병을 집중보상하며 재해장해시 재활치료를 돕기 위한 특수교육비(최고 2억원)를 지급한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