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 오우슬란,남극 첫 단독횡단 성공

입력 1997-01-20 07:39수정 2009-09-27 07: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키를 타고 남극대륙을 가로지른 최초의 남극단독횡단기록이 노르웨이의 탐험가 뵈르게 오우슬란(34)에 의해 수립됐다. 지난해 11월15일 2천8백㎞의 장정에 나섰던 오우슬란은 지난 18일 새벽 뉴질랜드의 스코트기지에 도착, 영하 40도를 웃도는 추위, 고립감과 싸워온 64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오우슬란은 1백75㎏이 넘는 장비를 실은 썰매를 끌며 험한 설산을 지나는 힘겨운 전진을 벌였다. 한편 許永浩(허영호)대장이 이끄는 한국팀은 현재 남극점에 근접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종착점 도착시기는 오는 3월 중순으로 예상되고 있다. 〈申鉉薰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