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토픽]최고법원청사에 벼락…법원장 이름도「벼락」우연

입력 1996-12-04 20:16수정 2009-09-27 11: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예루살렘에 있는 이스라엘 최고법원 청사에 3일 벼락이 떨어져 지붕이 부서지고 최고법원장 아하론 바라크의 집무실을 제외한 모든 법정에 일시정전과 함께 경보사이렌이 울리는 등 일대소동이 발생. 마침 최고법원장의 이름이 히브리어로 벼락을 뜻하는 「바라크」인데다 그가 신앙문제로 유태 정교회와 갈등을 빚고 있어 법원주변에서는 이번 벼락사건을 두고 수군수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