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천공단 조성 결정땐 납세거부등 시민운동』

입력 1996-11-19 20:38수정 2009-09-27 12: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경남〓姜正勳·趙鏞輝기자】 부산 경남의 자치단체들이 대구 위천국가공단 조성에 대해 공개적으로 반대입장을 표명한 가운데 시민단체들은 공단조성이 허용될 경우 납세거부 등 시민불복종운동을 펴겠다고 밝혔다. 이는 위천공단 조성여부에 대한 정부 여당의 최종방침이 다음달초 결정되는 것을 앞두고 나온 것으로 위천공단 문제가 다시 쟁점으로 떠오르고 있다. 文正秀부산시장은 19일 기자회견을 갖고 『위천공단 문제는 정치나 경제논리로 해결할 것이 아니라 환경 및 생존권 차원에서 해결돼야 한다』며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반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