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안정공단」에 LNG기지…2003년이후 공급

입력 1996-11-04 20:27수정 2009-09-27 13: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許承虎기자」 액화천연가스(LNG) 인수기지가 평택과 인천에 이어 경남 통영시의 안정국가공단에 들어선다. 한국가스공사는 오는 2003년 이후 부산 등 남부지역에 천연가스를 공급하기 위한 제3 LNG인수기지를 경남 통영시 광도면의 안정공단에 건설키로 했다고 4일 발표했다. 가스공사는 그동안 안정공단과 광양매립예정지를 후보지로 입지조건을 검토한 결과 안정공단이 지반상태와 건설공기 및 투자비 등에서 유리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안정공단에 들어서게 될 인수기지는 1단계로 8천3백억원이 투입돼 오는 2002년 말까지 LNG저장탱크 3기 및 하역설비가 들어서며 오는 2010년까지는 저장탱크가 18기로 늘어난다. 현재 평택의 인수기지에는 10만㎘짜리 저장탱크 7기가 건설돼 운영중이며 지난 1일부터 상업운전에 들어간 인천 인수기지도 10만㎘짜리 저장탱크 3기가 들어서 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