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회의-자민련,강삼재총장 비자금발언 수사 촉구

입력 1996-10-26 20:17수정 2009-09-27 14: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李哲熙기자」 국민회의와 자민련은 26일 「신한국당 姜三載사무총장의 비자금발언은 증거부족으로 수사할 수 없다」는 安又萬법무장관의 25일 국회답변과 관련, 논평을 내고 『이는 현정권의 비리척결 의지가 박약함을 고백한 것』이라고 비난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