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海圖」 만든다…98년까지 바다정보 수록

입력 1996-10-24 20:18수정 2009-09-27 14: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林奎振기자」 우리나라 바다밑 세계를 상세히 알려주는 「전자해도」가 개발된다. 해양수산부는 오는 98년까지 42억원을 투자하여 전자해도를 개발, 해운회사 등에 공급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전자해도는 종이해도에 있는 모든 정보를 디스켓이나 CD롬에 수록한 것으로 항만관제시스템과 연결돼 해난사고 방지에 획기적으로 기여하게 된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