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빈 “2주만에 원더걸스 데뷔…JYP서 갑자기 연락와”

뉴스1 입력 2019-07-02 21:31수정 2019-07-02 21: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디오스타’ 캡처
유빈이 걸그룹 원더걸스에 합류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원더걸스 출신인 유빈은 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MC들로부터 “2주 만에 데뷔를 했다던데”라는 말을 들었다.

이와 관련 유빈은 “2주 만에 12곡을 녹음했다. 뮤직비디오도 찍고 안무를 3곡 정도 외워서 원더걸스로 데뷔하게 됐다”고 밝혔다.

“어떻게 합류하게 됐냐”는 질문에 유빈은 “건강상 이유로 현아씨가 탈퇴했었다. 저는 오소녀를 준비할 때 캐스팅 된 것”이라며 “JYP에서 갑자기 연락이 오더니 원더걸스를 지금 해야 된다고 하시더라”고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주요기사
합류하자마자 ‘텔미’로 대히트를 쳤다고. 이에 유빈은 “사실 복고풍 곡이라 멘붕이 왔었다. ‘아이러니’ 느낌일 줄 알았는데…”라고 속내를 드러내 웃음을 줬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