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스포츠

‘데이트 폭력 의혹’ 정지석, 기소유예 처분 “다시는 실망시키지 않겠다”

입력 2021-11-17 15:21업데이트 2021-11-17 15: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정지석. 사진=스포츠동아DB
V-리그 대한항공 점보스 배구선수 정지석이 전 여자친구 데이트 폭력 의혹 등에 대해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정지석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대륙아주는 17일 “정지석은 고소인과 모든 법적 쟁점에 관해 원만하게 합의했으며, 지난달 29일 합의서 및 고소 취하서를 경찰에 제출했다. 다만, 재물손괴 혐의는 고소인 의사과 관계없이 수사가 계속 진행돼 검찰로 송치됐다”고 전했다.

이어 “정지석은 이에 성실하게 추가 조사에 임한 뒤 충분한 소명 절차를 거쳤으며, 그 결과 검찰은 기소유예 처분을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정지석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 운동선수로서 성장하고 활동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구단 및 관계자들께 고개 숙여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 “검찰 처분으로 제 부족함을 모두 용서받았다고 생각하진 않는다. 이번 일을 계기로 얻은 깨달음을 가슴 깊이 새기고 훌륭하고 바른 운동선수로 살아가는 데 길잡이로 삼겠다. 다시는 불미스러운 일로 실망을 드리지 않도록 늘 성찰하겠다”고 사과했다.

앞서 정지석은 지난 9월 데이트 폭력 및 불법 촬영 혐의 등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정지석의 데이트 폭력 및 불법 촬영 혐의 논란은 정지석의 전 여자친구 A 씨가 인터넷에 글을 올리면서 알려졌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