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야구, 이스라엘에 11-1 콜드게임 승…준결승 진출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8-02 15:03수정 2021-08-02 15: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 대표팀이 이스라엘을 상대로 18안타를 퍼부으며 콜드게임 승리를 거두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한국 야구 대표팀은 2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스라엘과의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녹아웃 스테이지 두 번째 경기에서 11-1 7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

이날 한국은 1회 박해민과 강백호의 연속 안타에 이은 이정후의 희생 플라이로 선취점을 올린 뒤 2회 오지환의 투런 홈런으로 3-0으로 앞서나갔다.

하지만 이후 추가 득점이 나오지 않았고, 5회초에 잠시 위기를 맞았다. 1사 1루 상황에서 선발 김민우 대신 올라온 최원준이 몸에 맞는 볼과 2볼넷으로 밀어내기 실점을 허용했다.

주요기사
이후 한국은 5회말 1사 만루 상황서 황재균의 땅볼과 박해민의 2타점 적시타, 강백호의 2타점 적시타, 김현수의 투런 홈런 등으로 7점을 내며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한국은 7회말 김현수의 2루타와 김혜성의 적시타로 1점을 추가하면서 10점차를 만들고 콜드게임으로 경기를 마쳤다.

한편, 한국은 오는 4일 오후 7시 일본 미국 전 승자와 준결승전을 치른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