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스포츠

NC 다이노스 선수단 내 확진자 2명 발생, 잠실-고척 9일 경기 취소

입력 2021-07-09 10:54업데이트 2021-07-09 10:5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사진=스포츠동아DB
프로야구 NC 다이노스 선수단에서 9일(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NC 선수단은 8일 원정 숙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전원 PCR 검사를 받았고 이 중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O 코로나 19 대응 통합 매뉴얼에 따라 NC 선수단 전원은 방역 당국의 역학 조사가 끝날 때까지 격리 되며 NC와 6~7일 잠실에서 경기를 치른 두산 선수단 전원은 금일 PCR 검사를 받는다. 잠실구장에서는 정밀 방역이 진행된다.

방역당국의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이에 따라 9일 고척 NC-키움 경기, 잠실 LG-두산 경기는 취소돼 추후 편성된다. 향후 NC와 두산이 참가하는 경기의 재개 여부 및 시점은 역학조사 완료 후에 확정된다.

한편, 2~5일 동일한 원정 숙소를 사용해 전원 PCR 검사를 진행했던 한화 선수단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