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세계프로축구리그 순위 10년 연속 亞 1위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입력 2021-01-27 10:36수정 2021-01-27 10: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리그가 10년 연속으로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이 선정한 아시아 최고 리그에 선정됐다.

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IFFHS)이 이달 20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2020년 전 세계 프로축구리그 순위에 따르면, K리그는 전 세계 리그 중 20위에 올랐다. 지난해 30위에서 10계단 오른 수치다.

연맹은 지난해 K리그가 코로나19 상황에서 안정적으로 리그를 개막하고 운영한 결과 경쟁력이 높아진 것으로 분석했다.

또한 K리그는 AFC(아시아축구연맹) 소속 프로축구리그 중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K리그는 2011년부터 10년 연속 IFFHS가 선정한 아시아 프로축구리그 순위 1위를 기록했다.

주요기사
K리그의 2020년 환산점수는 490.5점(20위)이고, 사우디 아라비아의 사우디 프로페셔널리그가 372.5점(31위), 일본 J리그(340.5점, 38위), 중국 슈퍼리그(294.5점, 43위)가 뒤를 이었다.

한편 2020년도 전세계 최고의 프로축구리그는 이탈리아 세리에A(1026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1003점), 브라질 세리에A(964점) 순서였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