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도로 건너는 80대 차로 치어 숨지게 한 60대 벌금형…이유는?

입력 2022-08-17 10:11업데이트 2022-08-17 10:1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도로를 횡단하던 80대 남성을 차로 치어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60대 여성이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4단독(판사 김종혁)은 교통사고처리특례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A 씨에게 벌금 1000만 원을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재판부는 “잘못을 뉘우치고 있는 점, 유족이 피고인의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1차례 벌금형 외에는 다른 전과가 없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A 씨는 2021년 12월 새벽 시간에 울산시 중구 유곡동의 한 도로에서 차를 몰고 가다 전방 주시 소홀로 도로를 건너던 80대 남성을 치어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