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화염병 만들었다” 온라인에 또 尹 대통령 협박 글

입력 2022-08-09 13:25업데이트 2022-08-09 13:2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또다시 온라인 커뮤니티에 윤석열 대통령을 살해하겠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9일 서울 성동경찰서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윤석열을 살해하려 화염병을 만들었다”는 게시 글이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작성자를 추적 중이다. 경찰은 글 작성자에게 협박 등의 혐의를 적용할 수 있는지도 검토 중이다.

최근 온라인상에는 윤 대통령에게 위해를 가하겠다는 내용의 글이 연이어 올라오고 있다. 지난 7일 오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윤석열 암살하는 법’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 작성자는 “계획은 다 있다”며 필요 금액을 적기도 했다.

또 지난달 서초경찰서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취임식에 수류탄 테러하실 분 구합니다’라는 글을 올린 혐의를 받는 20대 A 씨를 불구속 송치했다.

6월 2일에는 한 10대 소년이 윤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 팬 카페에 윤 대통령 자택을 테러하겠다는 글을 작성해 검찰에 넘겨졌고, 지난달 온라인 주식투자 게시판에 ‘용산에 간다, 총알 6발 남았다’는 내용의 윤 대통령 테러 암시 글을 올린 40대 남성이 검거되기도 했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