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떠드냐” 주택가서 낫 들고 500m 쫓아가 20대 위협한 50대 檢송치

뉴스1 입력 2021-09-15 09:32수정 2021-09-15 09: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뉴스1
서울의 한 주택가에서 낫을 들고 피해자들을 위협하고, 도망치는 이들을 뒤따라가며 죽이겠다고까지 한 5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북경찰서는 지난 8일 특수협박 혐의로 A씨(50)를 검찰에 송치했다.

A씨는 전날 밤 10시쯤 서울 강북구 미아동 한 주택가에서 20대 피해자 2명이 시끄럽게 떠든다는 이유로 집 안에 있던 21㎝ 길이의 낫을 들고나와 위협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피해자들이 도망가자 약 500m가량을 쫓아가며 “죽여버리겠다”고 위협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다만 피해자들은 직접적으로 피해를 입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당시 경찰은 A씨를 현행범 체포하고 조사를 진행한 바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