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중국 욕해” 욕설하며 행패 부린 중국인 입건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입력 2021-04-13 17:04수정 2021-04-13 17: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왜 중국을 욕 하느냐”며 식당에서 행패를 부린 중국인이 입건됐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음식점에서 다른 손님이 중국에 대한 부정적인 이야기를 하자 격분해 욕설을 하며 행패를 부린 혐의(경범죄 처벌법상 음주소란)로 중국 국적 50대 남성 A 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A 씨는 전날 관악구 신림동에 위치한 한 음식점에서 술을 마시다 옆 테이블 손님이 중국산 김치에 대한 부정적인 대화를 하는 것을 듣고 다가가 욕설을 하며 소란을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이 손님들이 사과를 한 이후에도 지속해서 시비를 걸었으며, 싸움을 말리려는 업주와 경찰에게도 고성을 지르는 등 폭언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주요기사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