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중학교 교사, 여성 모텔 감금…경찰 수사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입력 2021-02-23 13:51수정 2021-02-23 14: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30대 중학교 교사가 채팅앱으로 만난 20대 여성을 모텔에 감금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3일 인천 중부경찰서는 감금 혐의로 A 씨(31)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1일 오전 2시 50분쯤 인천 중구에 위치한 한 모텔에서 20대 여성 B 씨를 약 30분간 감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채팅앱을 통해 B 씨를 만나 모텔 객실에 들어갔지만 이후 그가 객실에서 나가려고 하자 이를 막은 것으로 파악됐다. “살려달라”는 B 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모텔에 있던 A 씨를 붙잡아 지구대로 임의동행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의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한편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