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육사 아저씨 놀아주세요” 다리에 매달린 아기판다 푸바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1-25 13:55수정 2021-01-25 17: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에버랜드 공식 유튜브


경기 용인 에버랜드에서 키우고 있는 아기 판다 ‘푸바오’가 사육사 다리에 매달려 있는 영상이 유튜브로 조회 수 430만 회가 넘으며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에버랜드는 지난해 12월 16일 ‘하부지랑 놀고 싶었던 찰거머리 아기 판다’라는 제목으로 2분 남짓한 영상을 하나 올렸다.

영상 속 푸바오는 자신의 몸무게를 확인하러 온 사육사 강철원 씨 다리에 매달려 자신과 놀아달라고 떼쓰는 듯 앙탈을 부리고 있다.

주요기사


이 귀여운 모습을 놓칠세라 함께 있던 동료 사육사가 휴대폰 카메라로 촬영을 했고 에버랜드 공식 유튜브에 공개했다.

이 영상은 게시된 후 5일 만에 조회 수 100만 회를 돌파했고 입소문을 타 보름 남짓한 기간 동안 300만 회까지 달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에버랜드 측은 “유튜브 스튜디오를 통해 1주일간 해당 영상의 시청자층을 살펴본 결과, 미국을 중심으로 인도, 캐나아, 영국 등 해외 사용자의 유입이 컸다”라며 “아기 판다의 귀여운 모습이 해외 모바일 메신저인 ‘왓츠앱’에 많이 공유되며 확산된 것으로 보인다”라고 분석했다.

한편, 푸바오는 지난해 7월 20일 국내 최초로 에버랜드에서 태어난 판다이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