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 교장이 학부모 3명 성추행”… 직위해제

동아일보 입력 2010-07-27 03:00수정 2010-07-2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기 포천시의 한 고교 교장이 학부모 3명을 성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기도교육청 제2청은 26일 학부모 3명을 성추행한 것으로 조사된 포천 A 고교 B 교장을 징계위원회에 회부해 중징계를 요구하고 직위를 해제했다고 밝혔다. 제2청에 따르면 B 교장은 지난해 3월 학부모 C 씨를 학교 인근 관사로 오도록 해 문제집을 자녀에게 전달해 달라며 C 씨를 포옹하며 입을 맞춘 것으로 조사됐다.

이 교장은 또 지난해 4월 학부모 D 씨와 차를 함께 타고 가며 D 씨의 팔을 끼고 “좋아하면 안 되느냐”는 등 노골적인 성추행 발언을 했다. 학부모 E 씨에게도 지난해 12월 한 음식점에서 비슷한 발언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B 교장은 교육청 자체 감사에서 성추행 사실을 모두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2청 관계자는 “교장은 성추행을 부인하고 있지만 학부모 3명이 모두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어 중징계를 요구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포천=남경현 기자 bibulus@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