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홍준표, 이준석-배현진 갈등에 “당 대표와 최고위원은 협력 관계”

입력 2022-06-23 12:26업데이트 2022-06-23 12:2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이 최근 국민의힘 지도부 내 갈등에 대해 “당 대표와 최고위원은 견제 관계가 아닌 협력 관계”라고 일침을 가했다.

홍 당선인은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과거 집단지도체제의 대표 최고위원은 선출과정이 단일하여 경쟁자중 최고 득표자를 대표로 했고 대부분 합의제로 운영했지만 지금은 당 대표, 최고위원은 선출과정이 달라서 과거 집단 지도체제와는 달리 단일성 집단 지도체제이기 때문에 상당 부분의 안건이 합의제가 아닌 협의제로 운영되고 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최고위원이 공개적으로 당 대표에게 반기를 드는 것은 당대표의 미숙한 지도력에도 문제가 있지만 최고위원이 달라진 당헌체제를 아직 잘 숙지하지 못한 탓도 있다. 최고위원은 당대표와 경쟁관계는 아니다. 그런 이견은 비공개회의에서는 가능하지만 공개회의에서는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라 덧붙였다.



이는 최근 이준석 대표와 배현진 최고위원이 당 혁신위 운영 방향과 국민의당 몫 최고위원 추천 문제 등을 놓고 공개적으로 연이어 충돌하는 상황을 두고 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배 최고위원은 홍 당선인이 당 대표 시절에 발탁한 인사다.

끝으로 홍 당선인은 또 “지금 우리는 여당이다. 여당이 그런 행동들을 노정하는 것은 대통령이 정치를 모른다고 얕보는 행위로도 비추어 질수 있다. 모두 합심하여 민주당을 설득해 국회부터 개원 하라. 그게 새 정부를 돕는 길”이라고 촉구했다.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