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17일 광주 방문해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15 18:50수정 2021-07-15 18: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야권 대권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오는 17일 광주를 방문해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한다.

윤 전 총장 측은 17일 광주를 방문해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5·18 희생자 유족들과 차담회를 열 것이라고 15일 밝혔다. 또 5·18 당시 시민군과 계엄군이 대치했던 옛 전남도청 청사 본관 앞도 찾을 예정이다.

이번 광주 방문은 윤 전 총장이 정치 진로에 관한 국민 의견을 듣겠다며 기획한 ‘윤석열이 듣습니다’라는 이름의 민생 탐방의 일환이다. 윤 전 총장의 지방 일정은 대전에 이어 두 번째다.

한편, 윤 전 총장은 지난 5월 18일 언론에 배포한 입장문에서 “5·18은 어떤 형태의 독재나 전제든, 이에 대한 강력한 거부와 저항을 명령하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주요기사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