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백신 언급’ 고민정에 “제발 고민 좀 하길”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입력 2021-01-13 11:16수정 2021-01-13 11: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용석 변호사가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에게 “제발 고민 좀 하길 바란다”고 쓴소리했다.

강 변호사는 지난 12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라이브 방송에서 “우리도 백신이 있는데 안 맞았으면 좋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같은날 11일 기준 신규 확진자수는 호주 19명, 뉴질랜드 3명, 대만 6명, 한국 451명이다. 그런데 이런 비교를 하느냐”고 지적했다.

앞서 고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환자의 상태와 주변환경 등을 고려해 처방하는 사람이 명의”라면서 ‘호주와 뉴질랜드, 대만이 코로나19 백신 확보하고도 접종하지 않는 이유’라는 제목의 기사를 공유했다.

주요기사
이 기사는 영국 일간지 가디언을 인용해 호주와 대만 등이 백신을 확보하고도 백신에 대한 부작용을 확인하기 위한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강 변호사는 “배고파서 굶어죽는 사람에게 유럽에서는 먹을 것 있어도 안 먹는다. 다이어트도 하는데라고 말하는 것과 뭐가 다르냐”며 “60대 이상 고령자들은 치사율이 다르기 때문에 생사의 갈림길에 처하는 일”이라고 일침했다.

실제로 이날 고 의원의 글에는 공감할 수 없다는 비난의 댓글이 이어졌다. 대다수는 “확보한 상태에서 안 맞는 거랑 확보 못해서 못 맞는 거랑 같냐”, “비교가 잘못됐다” 등 지적했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