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종 “한국당, 정신 못 차리고 이대로 가면 ‘완망’”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9-04 09:31수정 2018-09-04 11: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N ‘판도라’ 캡처.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후보였던 박찬종 변호사는 "한국당은 아직 정신 못 차리고 이렇게 가면 완망(완전히 망한다)한다"라고 경고했다.

3일 방송된 MBN '판도라'에 출연한 박 변호사는 "한국당이 민심을 잃고 왜 폭망했는가, 민주당 지지율 하락에도 반사이익을 거두지 못하는가. 첫 번째 이유는 우리가 이 지경이 됐는지 원인을 진단하지 않고 회피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를 악물고 고쳐야 된다. 그 좋은 자리의 대통령을 감방까지 보냈는데 반성하고 책임지는 사람이 아무도 없냐. 말도 안 된다"라고 지적했다.

박 변호사는 "원인 진단도 안 하고 부끄러움도 안 느끼고 책임도 안 지고 우리의 비전을 이야기해봤자 국민들이 신뢰하겠냐. 폭망했는데. 정신 못 차리고 이렇게 가면 완망한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어 "그러면 이른바 한국의 보수 우파 세력이라는 게 흔적도 없이 사라지는가? 아니다. 주역들만 어디로 보내버리고 새로 만들면 된다"라고 덧붙였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