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점 손님과 ‘주먹 인사’

김동주 기자 입력 2020-02-17 03:00수정 2020-02-1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종로 출마를 선언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낙원시장의 한 아귀찜 가게를 방문해 식사 중인 시민과 주먹으로 손 인사를 하고 있다. 황 대표는 시민들에게 “힘들지만 열심히 하고 있다”며 “종로 살릴 사람이 누군지 선입견 없이 판단해 달라”고 했다.


김동주 기자 zoo@donga.com
주요기사

#자유한국당#황교안 대표#총선#종로 출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