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하이라이트]새크리파이스, 유럽최대게임경연 '베스트상'

입력 2000-11-26 18:33수정 2009-09-21 18: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세크리파이스(Sacrifice)

이 게임은 최근 열린 유럽 최대의 게임쇼인 ‘ETCS 2000 쇼’에서 베스트게임상을 받았다. 아직 시판되지 않았는 데도 게이머들의 입에서 입으로 소문이 난 작품.

게이머는 페르세포네, 차널, 제임스, 스트라토스, 파이로 등 5명의 신에게 각각 속한 5종류의 마법 유닛 중 하나를 선택해 조종한다. 게임의 목적은 다른 신들과 싸워서 자신이 섬기는 신이 최고의 자리에 오르도록 하는 것.

게이머는 신들이 창조한 세계에서 하늘에 떠다니는 섬을 전장으로 자신들의 군대를 이용해 50여가지 이상의 마법을 사용하며 전투를 진행한다.

다른 전략게임에 비해 자원의 비중을 많이 낮췄으며 대부분의 자원을 전투를 통해 얻어야 한다. 전투를 하지 않으면 자원이 없어 게임을 진행하기 힘들다.

게이머가 부리는 유닛들은 대부분의 마법을 사용할 수 있으며 무찌른 적의 영혼을 빼앗아 새로운 유닛을 만들 수도 있다. 이 게임은 진행속도가 매우 빨라서 역동적인 것을 좋아하는 우리나라 게이머들의 성향에 잘 맞을 것으로 보인다.

그래픽은 리얼타임 3D(3차원) 기술로 만들었다. ‘예술’이라는 평을 받을 정도로 아름다운 화면을 보여주는 게 특징. 11월 중순 미국에서 발매되고 11월 하순에 국내 게이머들에게 선보일 예정. (개발 샤이니엔터테인먼트, 국내배급 어비스인터렉티브 02―573―3325)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