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 호호 깔깔]이론만 프로

입력 2001-09-23 18:26수정 2009-09-19 07: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탐은 9m쯤 되는 퍼팅을 남겨두고 천천히 걸어서 거리측정을 하고 공쪽으로 다가갔다.

“캐디, 이 그린에는 하루에 물을 하루에 한번 주나 두 번 주나?”

“두번입니다.”

“그러면 이 그린은 왼쪽으로 깎나, 오른쪽부터 깎나?”

“왼쪽부터 깎아요.”

“오늘 아침에도 깎았는가?”

“예”

그 대답이 끝나자 드디어 탐은 퍼팅을 했는데 컵으로부터 4m나 빗나갔다.

“빌어먹을 오늘 아침 몇 시에 깎았지, 캐디?”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