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종합]최홍만, 내달 3일 세계챔프 슐츠와 격돌

입력 2006-05-09 03:00수정 2009-10-08 10: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테크노 골리앗’ 최홍만이 ‘챔피언’ 세미 슐츠와 맞붙는다. 6월 3일 서울 올림픽 제1체육관에서 열리는 ‘K-1 월드그랑프리 서울’ 대회 사무국은 최홍만과 슐츠의 대결이 성사됐다고 8일 밝혔다. ‘K-1 월드그랑프리 서울’ 대회 우승자는 K-1 월드그랑프리의 16강전에 진출한다. 최홍만은 이미 지난해 K-1 월드그랑프리 8강에 들어 올해는 16강전 자동진출 자격을 확보했다. 이번 서울대회에서는 특별 경기인 ‘슈퍼 파이트’에 출전한다. 상대인 세미 슐츠는 지난해 K-1 월드그랑프리 챔피언에 올랐던 최강자이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