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경제

그린랩스, 팜모닝 회원농가 40만 달성

입력 2021-12-02 14:35업데이트 2021-12-02 14:3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농민 접점의 농약사와의 협력 프로그램 전개로 시너지 확대
데이터농업 스타트업 그린랩스가 자사의 농업 플랫폼 ‘팜모닝’의 회원농가가 40만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팜모닝’은 농민이 농장경영의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돕는 농업 플랫폼으로 지난해 7월 런칭 이후 업계 입소문이 나면서 빠르게 회원을 확보하고 있다. 출시 1년을 맞아 30만 회원 농가를 달성했고 이후 4개월 만에 40만 회원 농가를 돌파했다.

이에 그린랩스는 40만 회원농가의 성장 지원과 지속적인 팜모닝 회원 증대를 목표로 농민을 위한 서비스 강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그린랩스는 팜모닝앱을 통하여 농가 맞춤형 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농민 최접점에서 작물생육 전반에 도움을 제공하는 농약사와 함께 농가 만족도를 높이는 서비스로 회원을 늘려나간다는 방침이다.

먼저 그린랩스는 팜모닝앱에 우성소프트, 아산소프트의 ERP를 사용하는 회원 농약사를 위한 농약사 협력 섹션을 만들 예정이다. 농민과 농약사와의 연계를 강화하여 농민에게는 우수한 농약사 및 처방사를 소개하고 농약사에게는 영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그린랩스는 팜모닝앱을 기반으로 농약사와 함께 농민 대상 농산물 중개 서비스, 육묘예약 등 협력 서비스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농약사와 함께 농가의 농산물 유통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농산물 유통중개 서비스를 12월부터 본격 개시한다.

이밖에도 그린랩스는 농민 대상 농장경영에 효과적인 정보형 서비스를 계속 제공하여 서비스 이용 활성화를 이끌 예정이다. 또 농가의 작물 데이터를 바탕으로 농산물 생산자와 다양한 구매자를 잇는 중개서비스 등을 통해 농가 소득을 높이는 선순환 구조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그린랩스 신상훈 대표는 “농업 생태계를 이끄는 농약사와 협력해나갈 수 있는 프로그램 추진에 적극 나설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