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1만2000달러 돌파, 연준 디지털화폐 검토 기대감

뉴스1 입력 2020-10-21 10:37수정 2020-10-21 10: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트코인 © 뉴스1 DB
비트코인 가격이 20일(현지시간) 지난 9월 이후 처음으로 1만2000달러를 돌파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시가총액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은 이날 뉴욕에서 전날보다 2.7% 오른 1만2052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9월2일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투자플랫폼 이토로(eToro)는 비트코인의 다음 가격 목표는 1만4000달러라고 말했다. 비트코인은 연중 극심한 변동성을 나타낸다. 하지만 최근 몇주 동안은 일련의 호재 덕에 상승해왔다.

최근 피델리티 인베스트먼트가 비트코인 펀드를 론칭하고 몇몇 공기업들이 비트코인에 투자했다. 이번주에는 미 연방준비제도(연준) 제롬 파월 의장이 국제통화기금(IMF) 연차총회에서 “디지털화폐의 잠재적 비용과 편익을 평가하고 있다”고 말해 투자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주요기사
비트코인은 지난 3월 코로나19 확산으로 폭락했다가 점차 가격이 회복되고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