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자율주행 기술 최고 등급 ‘레벨 5’에 매우 근접

뉴스1 입력 2020-07-09 16:31수정 2020-07-09 16: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News1
미국의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레벨 5 자율주행 기술 달성에 ‘매우 근접’하고 있다고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밝혔다.

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머스크 CEO는 상하이 연례 세계인공지능회의(WAIC) 개막식 영상 메시지를 통해 테슬라가 올해 레벨 5 자율주행의 기본 기능을 달성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레벨 5 자율주행은 운전자 없이 자동차를 제어하는 ‘무인 완전자율주행 단계’를 말한다. 0~5단계로 구분된 총 6단계 중 최고 정점이다.

현재 테슬라는 오토파일럿 운전자 지원 시스템을 갖춘 자동차를 만드는 수준의 기술력을 가지고 있다.

주요기사
머스크 CEO는 테슬라가 자동차에 더 많은 첨단 컴퓨터를 장착할 수 있도록 새로운 열투영이나 냉각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며 테슬라의 중국 연구팀이 “놀라운 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업계 자료에 따르면 테슬라는 지난달 중국제 모델3 세단을 1만5000대 가까이 판매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