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의 생각]“송년회 음주가무로 보낼 것” 42%

입력 2001-12-11 18:23수정 2009-09-18 22: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본격적인 송년회 철이 시작됐다. 송년회에는 으레 저녁 식사와 음주, 노래 등이 필수적인 것으로 인식돼 왔다. 그러나 최근 문화행사나 스포츠행사를 함께 하면서 친목을 다지는 ‘노 알코올’ 송년회도 점차 확산돼 가고 있다. 7∼13일 동아닷컴이 네티즌을 대상으로 연말 송년회를 어떻게 보낼 것인지를 물었다. 총 6851명이 답한 결과 ‘음주와 노래’가 42.3%, ‘문화행사와 운동’ 26.0%, ‘송년회 계획 없다’ 31.7%였다.

<전승훈기자>raphy@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