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권혜진의 노하우&노웨어]온라인 포토앨범

입력 2001-05-06 18:43업데이트 2009-09-20 19:3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5월은 사진 찍을 일이 부쩍 많다. 나들이도 잦고 자연도 녹음으로 익어가기 때문이다.

디지털카메라가 보급되면서 포토앨범 사이트가 인기다. 포토앨범에 사진 이미지를 보관해 놨다가 필요할 때 사진으로 인화할 수 있기 때문. 포토앨범 사이트도 용도에 따라 선택해보자.

사진을 빨리 찾고 싶을 때는 직스닷컴(www.zzixx.com). 빠르게는 주문 후 6시간 만에 지하철역 해피숍에서 사진을 찾을 수 있다. 해피숍은 현재 서울 주요 지하철역 31곳에 설치돼 있고 계속 늘어날 예정. 결제방법도 휴대전화 결제 등 다양한 방법을 이용할 수 있어 편하다. 수십장씩 사진을 업로드할 수 있는 ftp 전송기능도 장점.

저장공간이 넉넉한 곳은 꼴랄라(www.colala.co.kr). 회원에 가입하면 300MB의 저장공간을 무료로 준다. 사진 1장을 500K로 스캐닝했을 때 필름 24통 정도를 저장할 수 있는 공간이다. 다른 사이트는 40∼100MB를 제공하는 게 일반적이다.

단체앨범을 만들 땐 포토조이(www.photojoy.co.kr). 단체앨범 기능이 있어 동호회 등 모임 사진을 쉽게 공유할 수 있다. 회원들끼리 사진에 재미있는 설명을 붙일 수 있고 단체 게시판을 제공하는 등 커뮤니티 서비스가 강점이다.

사진을 수정하고 싶을 땐 온포토(www.onfoto.co.kr). ‘포토메이커’라는 전용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사진 색상 크기 방향 등을 쉽게 조절할 수 있고 업로드도 쉽다.

일반 필름을 맡길 땐 아이미디어(www.imedia.co.kr). 무료필름 봉투를 신청해 필름을 넣어 보내면 그 필름을 디지털 이미지로 바꿔 개인앨범에 등록해 준다. 디지털카메라가 없어도 얼마든지 포토앨범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것. 꼴랄라 등 다른 사이트에서도 제공한다.

(정보검색전문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