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구제역 지나갔나…이동제한 해제·위계단계 하향

입력 2019-02-25 10:01업데이트 2019-02-25 10: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농림축산식품부는 25일 자정을 기준으로 구제역 발생에 따른 이동제한 조치를 모두 해제했다고 밝혔다. 올해 구제역 최초 발생일로부터 28일만이다.

농식품부는 구제역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안성과 충주의 보호지역(반경 3㎞이내)에서 사육 중인 우제류 가축을 검사한 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판정돼 이 같은 조치를 취했다.

구제역은 지난달 28일과 31일 이 두 지역에서 발생한 이후 추가로 나타나지 않고 있다.백신접종 이후 3주가 지나는 동안 구제역이 발생하지 않으면 보호지역 내 이동제한 조치를 해제할 수 있는 요건이 된다.

농식품부는 이동제한이 모두 풀리면서 구제역 위기단계도 ‘경계’에서 ‘주의’ 단계로 낮췄다.

다음달 말까지로 연장된 구제역·조류인플루엔자(AI) 특별방역대책기간 동안에는 이 ‘주의’ 단계가 유지된다. 농식품부는 “상황실을 지속 운영하는 등 비상체계 속에서 취약분야 방역관리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부는 이번 구제역 방역과정에서 미비점으로 지적받은 사항을 분석해 향후 구제역 방역 개선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세종=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