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아파트 단지 배수구서 악어가 쑥…한바탕 소동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10-27 19:13수정 2021-10-27 19: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WKRG-TV
미국 앨라배마주 모바일 카운티의 한 아파트 단지 도로변 배수구에서 악어가 기어 나와 한차례 소동이 벌어졌다.

25일(현지시간) AP통신 보도에 따르면 악어가 하필 아이들이 스쿨버스에서 내리는 시간에 나타나 소동이 더 크게 벌어졌다.

당시 현장을 목격한 앤서니 패터슨과 그의 여자친구 케니샤 밀러는 현지 WKRG-TV와의 인터뷰에서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악어가 배수구에서 나오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즉시 경찰과 야생동물 구조 단체에 연락했지만 상황이 긴박했다. 당시 악어가 있는 곳은 스쿨버스를 탄 아이들이 내리는 곳에서 15m도 떨어지지 않은 곳이었다. 다른 사람들은 악어가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했다.

주요기사
두 사람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야생동물 구조 단체인 ‘게임 앤 와일드라이프’가 악어 포획에 나서자 그제야 인근 주민이 악어를 보기 위해 몰려들었다. 일부는 휴대전화로 악어를 촬영하기도 했다.

한편, 악어는 구조단체가 포획돼 트럭에 실려 갔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