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SON을 당장 팔 수도 있다” 전 EPL 공격수 주장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30 11:52수정 2021-07-30 13: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토트넘은 23일 손흥민과의 4년 재계약을 발표했다. 토트넘 SNS
토트넘이 손흥민(29) 선수와 재계약을 맺은 가운데 이와 상관없이 손흥민 선수를 당장 팔 수도 있다는 주장이 한 영국 매체에 나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英 매체 풋볼 인사이더의 해당 글. 풋볼 인사이더 캡처

스코틀랜드 스트라이커 출신의 축구 전문가 프랭크 맥아베니(62)는 30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풋볼 인사이더와의 인터뷰에서 토트넘이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재계약 한 손흥민을 생각해 볼 것도 없이 당장 팔 수도 있다고 말했다.

맥아베니는 매체에 “구단은 내일이라도 당장 손흥민을 팔 수 있다. 이건 내 마음속에서 의심의 여지가 없다. 만약 케인이 팀을 떠난다면 그도 떠날 것(They would sell him tomorrow, in a heartbeat, there's no doubt in my mind. If Kane goes he'll be off)”이라고 주장했다.

매체는 구단이 ‘눈치 싸움’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매체는 “재계약 시 분데스리가 빅클럽 바이에른 뮌헨이 손흥민의 상황을 계속해서 주시하고 있었다”라며 “맥아베니의 주장에 따르면 토트넘은 만약 적절한 제안이 들어올 경우, 이번 여름에 손흥민을 팔아버릴 수 있다(McAvennie insists this new deal changes nothing as Spurs would still sell Son this summer if the right offer comes in)”고 보도했다.

반대로 손흥민이 먼저 떠날 가능성도 무시 못한다고 했다.

매체는 “만약 토트넘이 잘못되는 방향으로 간다면 그(손흥민)는 떠날 것이다. (재계약은) 아무 의미가 없다”라며 “만약 빅클럽이 영입 의사를 타진하면 손흥민은 떠날 것(It means nothing. If a big club comes knocking, he's off)”이라고 전했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