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살 아기 계단 오르자…5개월 반려견 온몸으로 막아 보호

뉴스1 입력 2021-06-18 09:37수정 2021-06-18 09: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키보다 높은 계단을 오르려는 한 살배기 아기에게 위험을 알리는 생후 5개월 반려견의 영상이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최근 메트로영국 등 외신은 “강아지는 아기의 세 번째 부모”라며 인스타그램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상을 공개했다.

미국에서 촬영된 이 영상에는 독일산 대형견 ‘그레이트 덴’ 종인 반려견 ‘리사’가 계단을 오르려는 한 살 아기를 보호하고 있다.

아기는 집안 계단을 계속해서 오르려 하고 리사는 이를 앞다리로 계속해서 막아서고 있다.

주요기사
그럼에도 아기가 발을 들어 올리며 계단을 오르려는 순간 리사는 앞발로 아기의 발을 밀어냈다.

영상 말미에는 아이가 엉덩방아를 찧고 다른 쪽으로 기어가자 리사는 아이를 따라가며 계속해서 아이를 보호했다.

견주는 “아기와 리사와의 관계가 끈끈하다”며 “리사가 아이를 지켜주려는 마음이 강하다”고 설명했다.

누리꾼들은 “사람보다 나은 강아지다”, “강아지는 아기의 세 번째 부모라는 말이 맞다”, “정말 똑똑한 강아지다”, “부모가 든든하겠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17일 기준 이 영상은 인스타그램에서 700만회 조회 수를 기록하며 전 세계 누리꾼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