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 우즈 車 전복사고로 긴급 이송…현재 수술중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2-24 08:14수정 2021-02-24 08: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 프로골프선수 타이거 우즈가 타고 있던 차량이 23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란초 팔로스 베르데스 인근에서 전복돼 도로 옆 비탈에 쓰러져 있다. [로스앤젤레스=AP/뉴시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6)가 자동차 전복 사고로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23일(현지시간) AP통신 등은 이날 오전 7시15분경 우즈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에서 사고를 당했으며 현재 다리 수술을 받고있다고 보도했다.

우즈의 매니저 마크 스타인버그는 “우즈가 다리를 다쳤다. 현재 수술 중”이라며 “우즈에게 지원을 보내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우즈의 부상은 다행히 생명에 지장이 있는 정도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미 프로골프선수 타이거 우즈가 타고 있던 차량이 23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란초 팔로스 베르데스 인근에서 전복돼 도로 옆 비탈에 쓰러져 있다. [로스앤젤레스=AP/뉴시스]
현지 지역 방송사가 사고현장 상공에서 촬영한 사진에는 우즈의 차량은 크게 파손돼 잔해들이 흩어져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LA 카운티 보안관 측은 성명을 통해 차량 절단 장비로 우즈를 구조했으며 사고 차량에는 우즈 혼자 탑승해 있었다고 밝혔다. 다른 차량과의 충돌도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보안관 관계자는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사고가 난 도로는 언덕길이다. 차량이 내려오던 중 중앙선을 넘어 반대편 도로 연석 위로 올라가 뒤집어진 것으로 추정된다”며 “위법행위는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타이거 우즈. [로스앤젤레스=AP/뉴시스]

현재 정확한 사고 원인 등은 조사중이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