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문화

함소원, 베트남 미인대회 참석…“26년 만에 사자머리”

입력 2022-06-30 09:28업데이트 2022-06-30 09:5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함소원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함소원이 베트남 미인대회에 참석해 변함없는 미모를 뽐냈다.

지난 29일 함소원은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무대 오르기 전. 나도 긴장된다. 미인대회 심사위원”이라는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함소원은 미인대회 무대 위에 오르기 자신의 모습을 기록으로 남기고 있다.

이날 함소원은 블링블링하고 고혹미 넘치는 메이크업과 풍성한 머리숱을 자랑하며 카메라를 향해 엷은 미소를 짓고 있다.

당장 참가자로 참석해도 손색이 없을 만큼 우아하고 아름다운 함소원의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이와 함께 함소원은 “아침부터 심사하고 이제야 무대에 오릅니다. 26년 만에 다시 한 사자 머리. 왕관은 언제나 써도 흥분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오랜만에 신은 13㎝ 하이힐. 여러분 저 넘어지면 어쩌죠?”라고 긴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미스코리아 현역 아니신가요”, “역시 지금 당장 참석해도 입상할 것 같은 미모네요”, “너무너무 예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함소원은 미스코리아 대회를 통해 얼굴을 알리며 연예계 생활을 시작했다. 그는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을 두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