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문화

이수진 “금쪽상담소 출연 후 엄마가 ‘죽여버리겠다’ 연락”

입력 2022-01-27 15:39업데이트 2022-01-27 15: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치과의사 이수진이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출연 후 엄마에게 폭언을 들었다고 고백했다.

지난 26일 이수진의 유튜브 채널엔 ‘엄마가 죽여버리겠다고 연락 왔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이수진은 “방송 출연 후 엄마에게 ‘나가 죽어’라는 말을 들었다”며 “사과를 드렸는데 더 욕을 한다. 방송 끝난 후부터 메신저로 욕을 시작하시더니 오늘까지 계속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이수진은 지난 14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해 엄마로부터 “죽었으면 좋겠어” “넌 태어나지 말았어야 할 아이” 등의 이야기를 들었다고 고백한 바 있다.

1969년생으로 만 52세인 이수진은 서울대학교 치의학과를 졸업했다.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서 치과를 운영하고 있다. 구독자 약 16만명을 보유한 유튜버로도 활동하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