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악마 같은 상상력”…‘지옥’, 로튼토마토 선정 2021 최고의 호러 시리즈

입력 2022-01-17 13:37업데이트 2022-01-17 13:3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넷플릭스 ‘지옥’ 포스터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의 ‘지옥’이 로튼 토마토가 선정한 2021년 최고의 호러 시리즈에 이름을 올렸다.

17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연상호 감독의 디스토피아 세계관의 정점을 보여주며 전 세계를 뜨겁게 달군 ‘지옥’이 2021 골든 토마토 베스트 호러 시리즈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인 현상이 발생하고, 이 혼란을 틈타 부흥한 종교단체 새진리회와 사건의 실체를 밝히려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세계적인 영화 평점 사이트 로튼 토마토는 매해 최고의 영화와 시리즈를 선정해 발표하는 골든 토마토 어워드를 진행한다. ‘지옥’은 작품 공개 두 달이 지난 지금까지도 로튼 토마토 신선도 지수 97%를 유지하며 최고 점수를 기록, 2021년 호러 시리즈 1위에 올랐다. 2위는 파라마운트 플러스의 ‘이블: 시즌 2’, 3위는 애플 TV의 ‘콜스(Calls)’, 4위는 넷플릭스 시리즈 ‘어둠 속의 미사’, 5위는 공포의 아이콘 ‘처키’가 이름을 올렸다.

로튼 토마토는 ‘지옥’에 대해 “연상호 감독의 악마 같은 상상이 만들어낸 ‘지옥’은 놀라운 콘셉트로 인간의 본질을 깊게 탐구한다”고 전했다.

골든 토마토 베스트 호러 시리즈 1위를 차지하며 다시 한번 신선함과 독창성을 인정받은 ‘지옥’은 공개 직후 한국은 물론 싱가포르,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자메이카, 나이지리아 등 71개국 넷플릭스 TOP 10 리스트를 강타, 단 3일 만에 4348만 시청을 기록하며 글로벌 TOP10 TV(비영어) 부문 정상을 차지한 바 있다. 또한 공개 전 토론토국제영화제, BFI 런던 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 영화제에 초청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