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문화

황신영, 어느새 쑥쑥 자란 삼둥이…“50일 축하해♥”

입력 2021-12-01 17:39업데이트 2021-12-01 17: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개그우먼 황신영이 사랑스러운 세 쌍둥이의 근황을 정했다.

1일 황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삼둥이 50일 촬영♥ 삼둥이 많이 컸지요? 베베 이모님들 사랑 덕분에 삼둥이 건강히 잘 크고 있어요. 삼둥이가 태어난지 67일 되었지만 작게 태어나서 이제서야 50일 촬영 했네요♥ 삼둥아 50일 축하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세 쌍둥이의 50일 촬영 현장이 담겨 있다. 첫째 아서, 둘째 아준, 셋째 아영은 나란히 누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한편 황신영은 2017년 5세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해 지난 9월 세 쌍둥이를 출산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