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187번’ 나조은, 만취 운전해 경찰 입건…접촉 사고

뉴스1 입력 2021-11-25 22:51수정 2021-11-25 22: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뉴스1
오징어게임에 단역으로 출연한 배우 유모씨(37·활동명 나조은)가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뉴스1 취재를 종합하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음주운전 혐의 등으로 유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유씨는 이날 오전 6시45분쯤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에서 용산구 동빙고동까지 약 270m 거리를 지인 소유의 트위지 차량을 만취상태로 운전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유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것으로 전해졌다.

오전 6시49분쯤 차량 접촉사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사고 후 처리를 하던 유씨가 음주운전한 사실을 확인했다.

주요기사
유씨는 음주 여부를 확인하려는 경찰에게 채혈측정을 요구했으며, 병원으로 이동하던 중 호흡 측정 방식으로 하겠다고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유씨는 2001년 이후 음주운전 전력이 3회 이상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유씨를 인근 파출소에 임의동행한 뒤 귀가조치 했다.

경찰 관계자는 “관련 내용은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유씨는 오징어게임에서 ‘187번’ 참가자 역을 맡았으며, 펜트하우스3 등에도 단역으로 출연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