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 “구안와사 후 118kg→83kg로 감량…위험 수치 정상화”

뉴스1 입력 2021-05-15 12:01수정 2021-05-17 15: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Plus ‘쩐당포’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신동이 33㎏ 감량 후 건강이 좋아졌다고 밝혔다.

15일 오전 방송된 SBS Plus ‘쩐당포’에는 슈퍼주니어 신동이 출연해 자신에게 맞는 보험을 추천받았다.

이날 신동은 구안와서가 온 뒤 다이어트(식이요법)를 결심하게 됐다며 “116㎏에서 83㎏으로 감량했다. 허이 인치가 줄고 수치가 정상화됐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요요는 힘들지 않았는데 ‘또 요요? 어차피 다시 찔 거잖아’라는 댓글이 무서웠다”며 악플로 인해 힘들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한편 ‘쩐당포’는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