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신혜 ‘삼광빌라’ 종영 소감…“감사하고 또 감사”

뉴시스 입력 2021-03-07 15:13수정 2021-03-07 15: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황신혜가 ‘오 삼광빌라’ 종영 소감을 전했다.

황신혜는 7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 계정을 통해 “8개월간의 긴 여정 오늘 진짜 헤어지네요. 힘든 시기라 잘할 수 있을까라는 두려움을 넘어 공포스러웠는데 잘 마무리할 수 있음에 감사드려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무엇보다 너무 많이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고 같이 공감해 주신 시청자분들 덕분에 잘 끝마칠 수 있어서 너무도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모든 제작진 배우 동료분들 너무 고맙고 벌써부터 보고 싶어 어째요… 힘든 시기에 모두들 더 힘내시고 건강 잘 챙기시고요 또 좋은 모습으로 다시 만나요 #오삼광빌라 #김정원대표”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 속 황신혜는 촬영장에서 기념사진을 남기고 있다.

이를 본 황신혜 딸 이진이는 “오늘 마지막 방송 너무 아쉬워요. 수고했어요”라고 댓글을 남기며 고생한 엄마에게 응원을 전했다.

황신혜가 활약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는 오늘(7일) 종영한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