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 美 아이튠즈 앨범차트 1위…韓 여자 솔로가수 처음

뉴시스 입력 2020-06-30 15:32수정 2020-06-30 15: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마마무’ 화사의 첫 솔로 미니앨범 ‘마리아(Maria)’의 해외 인기가 심상치 않다.

30일 소속사 RBW에 따르면 화사의 첫 미니앨범 ‘마리아(Maria)’는 전날 발매 직후 세계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20개 지역 1위에 올랐다. 미국, 오스트리아, 브라질, 브루나이, 캄보디아, 콜롬비아, 캐나다, 코스타리카, 홍콩, 멕시코, 오만, 필리핀, 러시아, 사우디 아라비아, 싱가포르, 슬로베니아, 스페인, 스웨덴, 대만, 터키 등에서 정상을 휩쓸었다.

특히 RBW은 “국내 여성 솔로 가수가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한 것은 화사가 최초의 기록으로, 그 의미를 더한다”고 전했다. 미국은 최대 팝 시장이다. 타이틀곡 ‘마리아(Maria)’ 역시 해외 세계 6개 지역 1위에 오른 데 이어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월드와이드 트렌딩 2위를 기록했다.


해외 매체들도 화사의 이번 미니앨범 ‘마리아’에 대해 조명하고 나섰다. 미국 패션 매거진 틴보그(TeenVogue)는 “자아 감각을 잃지 않도록 스스로를 일깨운다”고 소개했고, 음악 매거진 롤링스톤 인디아도 “명성과 함께 오는 고군분투에 대해 묘사하며 스스로 일어서서 계속 싸우도록 격려하고, 대중의 비난에 굴복하지 말라고 가르친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마리아’는 화사가 데뷔 6년 만에 선보인 첫 솔로 미니앨범이다. 자신과 그리고 대중에게 들려주고 싶었던 소중한 이야기를 마음 한 켠에서 꺼낸 일기장 같은 앨범이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