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경제

정의선 장녀 결혼식, 재계 총수 및 현대家 인사 대거 출동

입력 2022-06-27 15:49업데이트 2022-06-27 16:0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아내 정지선씨를 비롯한 가족들이 27일 오후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장녀 진희 씨의 결혼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의 장녀 결혼식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재계 총수 및 현대가(家) 인사들이 대거 등장했다.

정 회장 장녀 진희(25)씨와 김지호(27) 씨가 2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백년가약을 맺었다.

진희 씨는 미국 동부 명문여대 웰즐리대학 졸업 후 유럽의 유명 컨설팅회사에서 일하다가 현재는 현대차 해외법인에서 상품 담당으로 일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지호 씨는 김우중 대우그룹 창업자의 형인 김덕중 전 교육부 장관의 손자로, 미국 조지타운대학교 심리학과 졸업 이후 하버드에서 교육정책 석사를 수료했다.

두 사람은 미국에서 공부하다가 만나 가까워진 것으로 전해졌다.

혼주인 정 회장은 이날 오전 11시 40분경 제네시스 G90 차량을 타고 식장에 도착해 가족들과 사진을 찍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딸 원주 씨와 함께 27일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진희 씨의 결혼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구광모 LG 회장이 27일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진희 씨의 결혼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날 결혼식에는 현대가 인사들을 비롯해 4대 그룹 총수들이 총출동했다. 4대 그룹 중 처음으로 LG그룹 구광모 회장이 오후 1시 50분경 식장에 가장 먼저 도착했고, 이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딸 원주 씨와 함께 식장에 입장했다. SK 최태원 회장은 오후 1시53분경 후문으로 입장했고, 동생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도 함께 등장했다.

이밖에도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그룹 사장, 정대선 현대비에스엔씨 사장의 아내인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 등 현대가 사람들도 대거 결혼식에 모습을 보였다.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이 27일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진희 씨의 결혼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27일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진희 씨의 결혼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