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경제

펫푸드 브랜드 웰츠, 국내 최대 규모 생산시설 구축…안정성 확보 만전

입력 2022-04-22 10:00업데이트 2022-04-22 10: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반려동물 전문기업 우리와가 국내 최대 규모의 최첨단 펫푸드 전용 생산시설을 구축, 자사 펫푸드 브랜드 웰츠의 안정성을 확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웰츠는 전체 원료의 80%가 생육을 포함한 육류로 구성된 펫푸드다. 반려동물이 섭취하는 단백질의 품질까지 고려했으며, 생연어를 비롯한 렌틸콩, 병아리콩 등 슈퍼푸드도 함유하고 있다. 렌틸콩, 병아리콩은 칼슘, 칼륨, 마그네슘 등의 무기질이 풍부하면서도 GI(혈당)지수가 낮아 식사 후 급격한 혈당 상승 예방에도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신 설비가 마련된 웰츠 펫푸드 공장은 위생적인 원재료 관리, 존(ZONE)별 관리를 통한 식품 안전관리, 공장 자동화를 통한 추적성 관리, HACCP 및 수출 인증 등으로 안정성을 확보하였다.

존별 관리란 교차오염을 방지하기 위하여 레드, 옐로우, 블루 존으로 나눠 존별로 작업자를 구분하여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원료와 제품뿐만 아니라 공기의 흐름도 한 방향으로 이동할 수 있게 하여 오염을 원천 차단한다.

아울러 펫푸드 영양학 박사와 전문기술자들이 제품 안정성을 평가하고 지속적인 품질 혁신을 위해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공장 내 통제실에선 제조공정의 모든 과정을 모니터링하면서 고품질의 펫푸드 제품을 제공할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