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서울신문 인수

정성택 기자 입력 2021-09-16 03:00수정 2021-09-1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우리사주조합 찬성 58% 중견기업 호반건설이 서울신문을 인수하게 됐다. 15일 서울신문 등에 따르면 서울신문의 2대 주주인 우리사주조합은 13∼15일 ‘호반건설의 우리사주조합 지분 인수 제안 동의’ 찬반 투표를 한 결과 찬성 57.84%, 반대 42.16%로 통과됐다.

현재 서울신문의 지분은 기획재정부 30.49%, 우리사주조합 28.63%, 호반건설 19.40% 순으로 구성돼 있다. 호반건설은 2019년 포스코가 소유한 서울신문 지분 19.40%를 전량 매입해 3대 주주가 됐다. 호반건설이 우리사주조합 지분을 인수하면 48%(의결권 기준 53.4%)의 지분을 확보해 최대주주가 된다. 호반건설은 조만간 우리사주조합 주주들의 지분 인수에 착수할 예정이다.

앞서 올해 7월 호반건설은 정보통신 전문 일간지 전자신문과 온라인 경제 매체 EBN을 인수했다.

정성택 기자 neone@donga.com
주요기사

#호반건설#서울신문 인수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